Archive, 교육

Please Don’t Help My Kids – 제 아이들을 도와주지 마세요

아래의 글은 어린 딸들을 키우는 엄마가 나머지 부모들에게 부탁하는 편지입니다. 이 글을 여기에 옮긴 것은 한국의 많은 부모들에게 꼭 필요한 조언이 아닐까 싶은 생각이 들어서입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놀이터에 있는 다른 부모님들에게,

부탁입니다. 제 딸을 사다리 꼭대기에 올려주려고 하지 마세요. 특히 방금 아이들에게 제가 올려주지 않을 거니까 직접 올라가라고 했을 때 말이죠.

제가 아이들에게서 5미터나 멀리 떨어져서 앉아있는건, 일어나기가 귀찮아서 그런 것이 아니랍니다. 제가 여기 앉아있는 건, 아이들이 여기 와서 남들이 대신 어려운 일을 해주도록 남을 조종하는 방법을 배우라고 데려온 것이 아니기 때문이에요. 아이들을 데려온 건 어려운 일을 스스로 하는 것을 알게 하기 위해서지요.

아이들이 사다리 꼭대기에 올라가기 위해 여기 온 건 아니에요. 사다리를 타는 걸 배우기 위해서 여기 온거죠. 아이들이 그걸 스스로 못한다면, 실망은 되겠지만 괜찮을 거에요. 더군다나 그렇게 되면 새로운 목표가 생기고, 그걸 위해서 노력할만한 동기가 부여되겠죠.

그때까진 계단을 이용하면 되요. 저는 아이들이 스스로의 한계에 지쳐서, 그 한계에 도전하기로 마음을 먹고 그걸 저의 도움 없이 이루기 위해 노력하길 바래요.

아이들이 좌절과 두려움, 혹은 불쾌함을 느끼지 않도록 해주는 건 제 일도 아니고, 여러분의 일은 더더욱 아니에요. 제가 그렇게 하면, 아이들로 하여금 그런 것들이 세상의 마지막도 아니고, 극복하거나 오히려 강점으로 활용할 수도 있단 걸 깨닫는 기회를 박탈하는 게 되어버리는걸요.

아이들이 더 이상 방향을 잡지 못하면, 아이들을 당장 도와주는게 제가 해야할 일은 아닙니다. 그렇게 하면, 아이들이 스스로를 진정시키고, 상황 파악을 하여 문제를 해결함으로써 빠져나올 기회를 빼앗는 것이 되어버립니다.

아이들이 넘어지지 않도록 하는 것도 제가 해야할 일이 아닙니다. 그렇게 되면 넘어질 수 있지만, 그런 위험도 가치가 있고, 또 다시 일어날 수도 있다는 것을 배울 기회가 없어집니다.

저는 딸들이 도움없이는 장애물을 넘을 수 없다고 생각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노력 없이도 높이 올라갈 수 있다고 생각하지도 않았으면 좋겠구요. 어려움을 이겨내는 응당한 노력을 하지도 않고서 성공을 당연한 권리로 생각하지도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왜냐하면, 이게 좀 놀라실 수도 있지만, 그건 전혀 사실이 아니니까요. 딸들이 그럴 수도 있지 않을까라고 잠시나마 생각한다면, 전 엄마로서 임무를 충실히 한게 아닙니다.

전 제 딸들이 두려움과 의심을 극복하고 어렵게 성공을 달성하는 기쁨을 알게 되길 바래요.

아이들이 자신의 능력을 믿고 자신감을 갖고서 스스로의 행동을 결정하길 바래요.

아이들이 자신의 한계를 받아들이고 그 한계를 스스로의 힘으로 넘어갈 방법을 찾아내길 바래요.

아이들이 스스로 결정하고, 능력을 개발하며, 위험을 감수하고, 자신의 감정에 대처할 수 있다고 여기길 바래요.

아이들이 여러분의 도움 없이, 아무리 좋은 뜻이어도요, 사다리를 타길 바래요.

애들은 할 수 있거든요. 전 그걸 잘 알고, 아이들만의 시간을 주면, 아이들도 그걸 알거에요.

그러니까, 여러분이 뒤로 물러나시고 제 일을 하게 두신다면, 물론 제가 하는 건 여러분이 느끼는 충동을 자제하려고 하고 “조심해”라고 외치고 싶은 것을 참고 달려가서 돕고 싶은 걸 어렵게 참아가며 뒤로 물러서 있는 일이지만요, 여러분도 그렇게 해주신다면 고맙겠습니다.

아이들이 자라면서 저 사다리는 더 높고 더 무섭고 타기가 더 어려워질겁니다. 여러분은 어떨지 모르겠지만, 저는 아이들이 사다리 타는 방법을 그때보단 지금 배웠으면 좋겠어요. 아직은 실수라봐야 머리를 부딪히거나 무릎이 까지는 정도라 뽀뽀 한 번 해주면 될 거고, 가장 큰 어려움이라 해봐야 “나는 할 수 있어. 나는 할 수 있어.”라고 외치는 걸로 극복할 수 있고, 겨우 5미터 떨어져있는 제가 엄청나게 먼 것처럼 느끼니까요.

원문: http://alameda.patch.com/blog_posts/please-dont-help-my-kids

http://thetalentcode.com/2013/01/25/avoiding-the-helpfulness-trap-why-parents-shouldnt-help-their-kids-too-much/

토론

댓글이 없습니다.

한마디 남겨주세요~ :)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